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패션·유통
런칭·행사
SFDF 이세 김인태․인규 형제 우승 선정
1위 수상자 서울패션위크 진출 기회 제공
기사입력: 2018/07/09 [10:34]  최종편집: TIN 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
TIN뉴스

▲ 1위 수상자 이세 브랜드 김인태, 김인규 형제     ©TIN뉴스

삼성물산 패션부문이 지난해 첫 선을 보인 패션 및 라이프스타일 디자이너 후원 프로그램 ‘스몰 에스에프디에프(sfdf; 삼성패션디자인펀드)’의 두 번째 1위 수상자로 ‘이세(IISE)’의 김인태/김인규 형제를 선정했다고 5일 밝혔다. 

 

‘이세(IISE)’는 지난 ‘15년 런칭한 중가 남성 캐주얼 브랜드로, 미국에서 태어나고 자란 김인태/김인규 형제가 성인이 되어 처음으로 접한 한국 문화, 가구, 전통 의상 등에서 영감 받아 스트리트웨어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브랜드다. 

 

이번 ‘sfdf’의 평가는 삼성물산 패션부문의 사내 디자인실장/CD(크리에이티브 디렉터) 등 전문가 집단 평가 50%와 대중 평가 50%를 합산해 도출됐다. 

 

1위로 선정된 ‘이세(IISE)’는 5천만원, 2위 캐주얼 브랜드 ‘어나더 오피스(Another Office)’는 3천만원, 3위 여성복 브랜드 ‘엔오르(EN OR)’는 2천만원의 상금이 수여된다. 1위팀에게는 2019년 3월에 진행되는 ‘19년 가을겨울 시즌 서울패션위크에 진출하는 특전도 주어진다.

 

▲ (사진 좌) 2위 어나더 오피스/ 3위 엔 오르     © TIN뉴스

또한 수상자들에게는 삼성물산 패션부문의 통합 온라인몰 SSF샵(www.ssfshop.com) 입점 기회 뿐 아니라 비어커와 에잇세컨즈 등 브랜드와 협업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다. 

 

조항석 삼성패션디자인펀드 사무국 팀장은 “’이세(IISE)’가 ‘sfdf’의 두 번째 주인공이 된 배경에는 미국에서 태어나고 자란 두 형제가 한국 문화와 의상에서 영감 받아 그들만의 브랜드로 창조한 부분이 주효했다” 라며 “’이세’ 뿐 아니라 ‘어나더 오피스’와 ‘엔오르’가 대한민국 패션의 격을 높이고, 글로벌 시장에서 승승장구 할 수 있도록 다각도로 지원해 나갈 것” 이라고 말했다. 

 

한편 ‘sfdf’는 삼성물산 패션부문이 지난 2005년부터 진행했던 '삼성패션디자인펀드(SFDF)'와는 별도로 지난해 처음 출범한 상금 1억원 규모의 패션 라이프스타일 수상 프로그램으로서, 지원 대상은 국내를 기반으로 활동 중인 브랜드 론칭 5년 이하의 재능 있고 창의적인 신진 디자이너이다.

 

장유리 기자 tinnews@tinnews.co.kr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포토뉴스
섹시미 돋보여줄 파티룩 언더웨어
1/8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