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패션·유통
캐주얼
윤계상과 코오롱FnC 시리즈 화보 공개
시그니처 컬렉션 “서울의 잊혀가는 공간을 남긴다”
기사입력: 2019/09/05 [09:03]  최종편집: TIN 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
TIN뉴스


코오롱인더스트리FnC부문(이하 코오롱FnC)이 전개하는 남성 어반 빈티지 캐주얼 브랜드 ‘시리즈’가 이번 가을/겨울 시즌을 맞아 배우 윤계상과 함께 ‘서울 느와르’를 콘셉트로 한 화보를 공개한다.

 

서울 느와르는 18년도 FW시즌에 이어 시리즈가 이어가고 있는 화보의 주제로, 시리즈의 겨울 아우터인 ‘시그니처 컬렉션’의 다양한 스타일을 보여준다. 이번 시즌에는 배우 윤계상과 함께 사라져 가는 공간에 대한 스토리를 함께 담아 4개의 영상으로도 제작하여 순차적으로 공개할 예정이다.

 

이번 화보는 부천 ‘아트벙커B39’와 서울 ‘문래동 창작촌’을 배경으로 한다. 부천 아트벙커 B39는 환경 문제로 폐쇄된 39m의 대형 소각장이 문화예술 공간으로 재탄생한 곳이다. 문래동 창작촌 또한 철공소들이 밀집되어 있던 곳으로 젊은 예술가들의 아지트가 되었다.

 

시리즈의 아우터 컬렉션인 ‘시그니처 컬렉션’은 비행 조종사, 탐험가, 오토바이 등 영감을 준 사람이나 도시, 사물 등을 모티브로 디자인하였으며, 고객과 소통하는 상품명 또한 ‘포데로사’, ‘라페예트’ 와 같이 그대로 표현하고 있다. 서울 느와르 화보 또한 이와 같이 서울의 잊혀 가는 장소를 기억한다는 취지에서 기획됐다.

 

시리즈의 홍성택 브랜드 매니저는 “시그니처 컬렉션은 감각적인 어반 빈티지 스타일이 녹아든 남성 아우터로 구성되어 있다. 서울 느와르 화보 또한 그 맥락을 같이 하고 있고, 여기에 잊혀 가는 우리의 공간을 기억해보자는 의미로 이번 화보를 기획하게 되었다. 특히 배우 윤계상의 섬세한 연기가 시리즈의 시그니처 컬렉션을 한층 돋보이게 해주었다”고 전했다.

 

시리즈는 19FW 서울 느와르 화보를 공개하면서, 코오롱몰(www.kolonmall.com)과 바이시리즈(www.byseries.com)에서 온라인 기획전을 9월 5일부터 총 4회에 걸쳐 진행한다.

 

첫 번째 공개하는 ‘서울느와르 #1’에서는 간절기 아우터인 ‘옵스쿠라’와 ‘왁스드’, 그리고 스테디셀러 가죽재킷인 ‘포데로사’를 선보인다. 또한 배우 윤계상과 함께 한 영상 콘텐츠도 확인할 수 있다.

 

장유리 기자 tinnews@tinnews.co.kr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포토뉴스
파렌하이트 X 장기용 2019 F/W 화보 공개
1/5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