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패션·유통
골프·스포츠
코오롱FnC, ‘G/FORE’ 라이선스 계약
국내 직수입…플래그십 스토어·백화점·온라인 판매
기사입력: 2020/01/20 [09:32]  최종편집: TIN 뉴스 이 기사 후원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
TIN뉴스

코오롱인더스트리㈜FnC부문(이하 코오롱FnC)이 프리미엄 럭셔리 골프 브랜드 ‘G/FORE(이하 지포어)’를 국내에서 첫 공식 수입한다. 이를 통해 코오롱FnC 골프사업부는 포트폴리오를 다각화해 더욱 공격적인 행보에 나선다는 각오다.

 

2011년 패션 디자이너 마시모 지아눌리(Mossimo Giannulli)가 미국 LA를 기반으로 런칭한 골프 브랜드로, 기존 골프 브랜드와 달리 미국 할리우드 감성에 트렌디한 감각을 더하면서 골프 매니아들 사이에선 ‘골프계의 명품’으로 순식간에 떠올랐다. 현재 해외 주요 프리미엄 골프클럽 및 골프 편집 매장에 입점 돼 있다.

 

국내에서는 코오롱FnC가 골프화, 골프장갑, 모자 등의 아이템을 직수입해 플래그십 스토어, 백화점, 온라인 등 체계적인 유통 채널을 통해 전개해나갈 예정이다. 이와 함께 2021년 봄여름 시즌부터는 브랜드 라이선스를 활용해 국내 고객에 맞는 의류 제품도 강화할 계획이다.

 

지포어의 대표 상품은 시그너처 컬러 장갑. AA급 양가죽을 이용, 심플하면서도 세련된 디자인이 돋보이며 13가지 컬러로 다양한 연출이 가능하다. 또 ‘갤리밴터(GALLIVANTER)’, ‘디스럽터(DISRUPTOR)’ 등 다양한 라인업으로 출시되는 골프화는 프리미엄 방수 가죽을 사용해 최적의 착화감과 안정성, 퍼포먼스를 보장한다.

 

특히 남다른 멋을 찾는 골퍼를 위해 정형화된 골프화의 틀에서 벗어나 슬립온 타입의 골프화를 제안하기도 했다. 모자의 경우 햇빛을 가리기 좋은 스냅백 형태, 지포어의 시그너처 ‘CIRCLE G’S’ 로고가 돋보이는 디자인과 ‘Pray for Birdies’처럼 재치 넘치는 문구가 새겨진 디자인 등 다양한 스타일을 보유하고 있다.

 

코오롱FnC는 지난 30여 년간 골프 브랜드 ‘엘로드’, ‘잭니클라우스’, ‘왁’을 통해 꾸준히 골프 웨어의 전문성을 다져왔다. 특히 패션소재와 품질관리에 관한 노하우를 넘어 고객 경험 중심의 마케팅을 강화하고 유통혁신을 강조하고 있어, 함께할 이들의 시너지가 더욱 기대된다.

 

뿐만 아니라 코오롱은 계열사를 통해 골프장(우정힐스, 라비에벨 등) 운영, 한국오픈골프선수권 대회 및 골프 국가대표팀을 후원 등을 하고 있어 골프 시장에서의 모든 역량을 갖춘 상태다.

 

골프사업부 문희숙 사업부장은 “한국의 골프 소비자들은 전 세계에서 가장 패션관여도가 높고 자신을 표현하기 위해 끊임없이 차별화된 상품을 추구하고 있다”면서 “지포어는 앞으로 새로운 경험을 공유하고, 고객들이 자신의 상상력을 표현하는 또 하나의 브랜드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장유리 기자 tinnews@tinnews.co.kr

섬유패션산업 발전과 함께하는 경제전문 언론 TIN뉴스 구독신청 >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TIN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포토뉴스
쿠론, 20 F/W 레트로 무드 제품 출시
1/7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