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승케미칼, 점·접착제 소제 데이터 표준화

화학연구원과 ‘데이터∙인공지능기반 소재 개발시스템’기술협력 체결

TIN뉴스 | 기사입력 2022/01/18 [13:18]

화승케미칼, 점∙접착소재 물성 데이터 구축 및

화학연구원 화학소재솔루션센터, 소재 데이터 표준화 및 AI모델 개발 담당

 

 

화승그룹의 정밀화학 대표기업 ㈜화승케미칼(대표 우석훈)이 한국화학연구원(원장 이미혜)과‘점∙접착제 소재 데이터 표준화 및 인공지능 모델 개발’을 위한 전략적 기술협력을 1월 18일 체결했다.

 

이번 기술 협력은 신발 및 산업용 점∙접착소재에 최근 R&D 패러다임인 ▲데이터기반 소재정보학(MI) ▲인공지능(AI) 기술을 접목, 개발 프로세스를 기존 대비 획기적으로 개선하는 것이다. 연구개발 과정에서 생성되는 소재 데이터를 수집한 후개발하려는 소재를 인공지능 기술이 시뮬레이션 하는 구조다.

 

이로써 원하는 소재 물성의 사전 예측과 소재 적용 제품의 성능 예측이 수월해진다. 나아가 개발 시행착오로 인한 시간과 비용 단축은 물론 고객사의 세부 니즈에 부합하는 커스터마이징 소재 개발이 가능해진다.

 

양사는 앞으로 약 15개월간의 개발 기간을 거쳐 기술 실용화에 들어간다.

화승케미칼은 점∙접착소재 물성 데이터 구축을, 한국화학연구원은 소재 데이터 표준화와 인공지능 모델 개발을 각각 맡을 예정이다. 특히 화승케미칼은 신발용 접착제품 분야에 있어 OSA(One Side Adhesive)라는 세계적인 기술과 상표권(제40-1706514호)을 보유하고 있으며, 현재 관련 제품을 글로벌 메이커에 공급 중이다.

 

한국화학연구원은소재 데이터 표준화 분야의 오랜 경험과 인공지능 기반 물성 예측 시스템 관련 특허를 보유하고 있다. 이와 함께 화승케미칼은 올해 ESG경영을 실현하기 위해탄소저감 및 친환경점∙접착소재를 활용한 신제품을 개발 중이며, 글로벌 파트너십을 확대하는 등관련 사업을 가속화할 방침이다.

 

우석훈 화승케미칼대표는 “화학소재솔루션센터와 함께 인공지능을 이용하는 MI(Materials Informatics)를 개발 도입해 제품 개발기간을 단축하고, 소재 설계 효율화를 본격적으로 추진함으로써 글로벌 기술 확보에 유리한 고지를 선점해 나아갈 것”이라고 전했다.

 

한국화학연구원 화학소재솔루션센터장인 최우진 박사도 “화승케미칼의 전문 기술력을 바탕으로 점∙접착 소재 개발 부문에 인공지능 기술을 접목하게 되어 매우 의미 있게 생각한다”며 데이터 표준화 구축과 인공지능 모델 개발에 주력하여 실용화에 기여하겠다”고 전했다.

 

※용어 설명

소재 정보학(Materials Informatics, MI)은 계산 과학에 의한 특성 예측과 이를 실증하는 고속(high throughput) 합성 및 평가, 그리고 소재물성 데이터베이스와 기계 학습 등을 통합적으로 활용하여 신소재를 탐색하고 설계하는 연구개발 활동을 말한다.

 

김성준 기자 tinnews@tinnews.co.kr

섬유패션산업 발전과 함께하는 경제전문 언론 TIN뉴스 구독신청 >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TIN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포토뉴스
올리비아로렌, ‘썸머 EZ 원피스’ 컬렉션
1/6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