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광그룹, 친환경 제품 개발∙마케팅 총력

리사이클 원사 상용화 성공…전년 상반기 대비 197% 판매 신장

TIN뉴스 | 기사입력 2022/08/08 [15:30]

 

태광그룹 섬유·석유화학 계열사인 태광산업㈜∙대한화섬㈜(대표이사 정철현)은 최근 환경·사회·지배구조(ESG) 활동의 일환으로 친환경 제품 개발과 마케팅에 역량을 집중 투입하고 있다.

 

태광산업·대한화섬은 리사이클 원사 상용화에 성공한 이후 전년 상반기 대비 197% 판매 신장을 달성했다. 태광그룹은 나일론, 폴리에스터, 방적사, 스판덱스 등의 기존 섬유 설비와 우수한 생산 기술을 바탕으로 리사이클 섬유 브랜드인 ‘에이스포라-에코(ACEPORA®-ECO)’ 등을 2019년에 출시했다. 

 

에이스포라-에코는 친환경 공정을 통해 이산화탄소를 줄이고 에너지를 절약한 기능성 섬유로서 2020년부터 흥국생명 핑크스파이더스 여자프로배구단 선수들이 착용하고 있다.

 

태광산업과 대한화섬은 지역사회와 연계한 친환경 마케팅과 캠페인 활동도 적극적으로 진행하고 있다. 지난해 5월에는 울산항만공사와의 업무 협약을 통해 울산항만공사에서 수거한 폐PET병을 재활용한 원사로 만든 작업복을 태광산업과 대한화섬 울산공장 근로자들에게 지급했다. SSG랜더스 프로야구단과 업무 협약을 통해 인천 문학구장에서 수거된 폐페트병을 재활용한 원사로 친환경 유니폼을 제작하기도 했다.

 

태광산업 관계자는 “이번 리사이클 섬유 사업을 통해 신사업 사업 안정성을 확보함과 동시에 ESG 활동인 환경보호를 통해 친환경 사업 역량을 강화하고 국내 순환 경제에도 일조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김상현 기자 tinnews@tinnews.co.kr

섬유패션산업 발전과 함께하는 경제전문 언론 TIN뉴스 구독신청 >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TIN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포토뉴스
23 S/S 서울패션위크 므:아므(MMAM)
1/7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