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C, ‘뉴욕 바이어초청 기획전’ 성료

2013년부터 개최…각국 디자이너 바이어에 높은 호응
다양한 국산 프리미엄 소재 접할 기회 제공해
“한국산 소재 접목할 수 있어 만족, 내년 기획전도 기대”

TIN뉴스 | 기사입력 2022/09/30 [15:16]

 

한국섬유마케팅센터(이사장 강영광, 이하 KTC)는 9월 28일부터 29일까지 미국 뉴욕에서 양일간 ‘뉴욕 바이어초청 기획전(New York Inspiration by KTC)’을 성공적으로 개최했다고 밝혔다.

 

KTC의 뉴욕지사를 활용하여 지난 2013년부터 개최된 뉴욕 바이어초청 기획전은 팬데믹 기간에도 개최, 한국산 프리미엄 소재에 대해 관심이 많은 각국 디자이너와 바이어들에게 지속적인 호응을 얻어왔다. 특히 2022년에는 G-III, ADPL, Adrianna Papell, Supreme 등 유명 브랜드와 Boutique 디자이너 등을 포함한 70여 명의 사전예약 바이어와 매우 활발한 상담이 진행됐다. 

 

프라이빗 트렁크쇼 형식으로 개최된 이번 기획전은 미국의 8%대의 초인플레이션과 글로벌 경기 침체가 우려되는 상황 속에서 해외를 방문할 수 없는 바이어에게 경쟁력 있는 다양한 한국산 프리미엄 소재를 직접 보고 소싱할 수 있는 행사가 되었다. 또한, 행사장 내 설치된 터치스크린에 O2O 플랫폼인 K-Texbiz(디지털 쇼룸)를 연계해 바이어들이 손쉽게 아이템을 찾아볼 수 있도록 지원했다.

  

뉴욕의 글로벌 바이어인 DKNY의 디자이너인 Ms. Patricia는 “현재 기획 중인 라인에 한국산 소재를 접목할 수 있어 너무 만족한다”라며 “뉴욕지사의 SNS 플랫폼을 통해 관심을 가진 아이템을 직접 기획전 현장에서 볼 수 있었다. 내년 기획전도 매우 기대된다”라고 밝혔다. 

 

한편 KTC는 올해 성공적인 기획전의 성과와 경험을 바탕으로 2023년에는 바이어에게 한층 더 다가가는 기획전을 준비해 미국 시장 진출이 절실한 한국 섬유 기업의 글로벌 시장 개척과 비즈니스 활성화에 기여한다는 계획이다.

 

대구=오승호 기자 tinnews@tinnews.co.kr

섬유패션산업 발전과 함께하는 경제전문 언론 TIN뉴스 구독신청 >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TIN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포토뉴스
MCM-오버더피치, 리미티드 에디션 론칭
1/6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