섬산련·서울 ‘섬유패션 디지털 크리에이터 육성’

Cross-Campus, 250여 시간 운영…‘3D 가상의류디자이너 양성’

TIN뉴스 | 기사입력 2022/12/02 [17:33]

 

한국섬유산업연합회(회장 이상운, 이하 ’섬산련‘)와 서울시 패션허브(이하 ’패션허브‘)가 섬유패션산업 디지털 혁신의 핵심인 3D가상의류디자이너 양성에 힘을 모았다.

 

섬산련과 패션허브는 지난 11월 30일 3개월간의 3D 디지털 디자인 전문 교육을 마치고 3D가상의류디자이너 16명을 배출했다. 지난해 12월 섬산련과 서울시가 섬유패션산업의 지속가능한 성장을 도모하기 위해 체결한 MOU로, 섬산련과 패션허브는 디지털 혁신 인재를 양성하는 산실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두 기관은 국내 최고의 3D가상의류디자인 커리큘럼과 교육 노하우를 담은 ‘크로스-캠퍼스(Cross-Campus)’를 운영, 250여 시간에 걸쳐 3D CLO, Adobe Substance, After Effects 기술 등을 교육했다. 

 

 

섬산련은 2018년부터 현재까지 ‘3D가상의류디자이너 양성과정’을 통해 140명의 디지털 패션디자이너를 배출하고 95%의 높은 취업률을 달성, 우리나라 디지털 크리에이터 양성 사관학교로 명성을 쌓고 있다.

 

수료생들은 ㈜영원무역, 한솔섬유㈜, ㈜LF, 한세실업㈜, ㈜F&F, 세아상역㈜ 등에서 3D디자이너로 활약하고 있으며, 금번 수료생들도 국내 굴지의 패션업체인 코오롱FnC㈜, ㈜신원, ㈜노브랜드, 신성통상㈜ 등에서 채용할 계획이다.

 

독보적인 3D 교육내용, 철저한 교육생 지도와 높은 취업률로 인해 교육과정 지원자들이 매년 늘어나면서, 최근에는 교육생 선발 경쟁률이 7:1을 훌쩍 넘고 있다.

 

섬산련 관계자는 “메타버스, AI 등 디지털 기술이 섬유패션업계로 확산되어 늘어나는 인력수요에 대응하기 위해 3D가상의류디자이너 양성과정을 확대하는 한편, 세계 최고 수준의 섬유패션 디지털 교육을 업계에 제공하겠다”고 전했다.

 

장유리 기자 tinnews@tinnews.co.kr

섬유패션산업 발전과 함께하는 경제전문 언론 TIN뉴스 구독신청 >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TIN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포토뉴스
배우 송강과 게스 여름시즌 화보
1/6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